[Book Publication] 남북관계의 이해

Author
staff
Date
2018-05-11 09:54
Views
78


책소개


  •  이책이 속한 분야
    정치/사회>국방/군사>남북간계

  • '제 3세대 학자'가 제시하는 남북관계 '제3의 길'

    '평화,새로운 시작'  오는 4월 27일 판문점에서 개최되는 남북 정상회담의 성격을 압축하는 공식 표어다. 한국전쟁 이후 부침을 거듭해온 남북관계가 전환점을 맞이하고 있다. 지난 2월 평창동계올림픽에 이어 서울과 평양에서 남과 북의 예술단이 번갈아 공연을 가지면서 그간 얼어붙었던 남북관계가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을 계기로  '새로운 시간'으로 진입할 것으로 기대된다.

    모처럼 찾아온 '한반도의 봄'이 남북관계를 넘어 동아시아, 나아가 세계 평화로 이어지기 위해서는 정치권과 시민사회뿐 아니라 학계가 더욱 진지하고 냉정하며 실현 가능한 담론을 제시할 때다. 돌아보면, 한국전쟁 이후 많은 연구자들에 의해 남북관계가 분석돼 왔지만 정책지향적 연구와 이념지향적 연구가 대부분이었다. 햇볕정책 이후 화해와 교류에 관한 연구가 봇물 터지듯 터져 나왔지만 북한 핵실험 이후 역풍을 맞앗고 남쪽에 보수 정권이 들어서면서 휴전선은 세계에서 가장 완강한 국경으로 자리 잡았다.

    언제나 그렇지만 북한 체제의 정체성과 전략 변화에 대한 근본적인 이해 없이 당파나 이념을 기준으로 남북 관계를 재단하는 것은 비현실적이고 위험하기까지 하다. 이 책의 가장 큰 미덕은 특정 이념에 치우치지 않고 다양한 주제를 통해 남북관계에 접근한다는 것이다. 제3세대 남북관계 전문가의 오랜 연구 결실인 이 책은 남북관계에 대한 기존의 연구방식에서 벗어나 입체적이고 심층적인 분석으로 한반도가 나아가야 할 '제3의 길'을 제시한다.


저자 소개

  •  저자 : 우승지

    서울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 외교학과에서 석사학위를, 미국 인디애나 대학교에서 국제정치 전공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외교안보연구원(현 국립외교원)교수를 거쳐 현재 경희대학교 국제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전공은 국제정치와 남북관계이며, 주로 남북화해에 관해 연구하고 있다. 최근 논문으로 "북한은 형상유지 국가인가"."Power Transition and inter-Korean Dialogue in the Early 1970s"등이 있다.


<출처-교보문고>